공연예매

'양덕원 이야기' 예매페이지 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10-05 14:27 조회40회 댓글0건

본문

48c19f8e59cc7f85b32a2629962d2d41_1538717012_8429.jpg

 

공연소개

공 연 명 : 양덕원이야기

공연기간 : 2018 119~ 121일 (11월24일은 매진입니다 ^^*)

공연시간 : ~금 오후730/ 토요일 오후5

공연장소 : 예술극장 온

공연소요시간 : 85

공연료 : 20,000(홈페이지 예매시 11,000)

입금계좌 : 대구은행 508-12-491719-1 (예금주:극단 온누리)

민복기 작, 이국희 연출 // 출연-신숙희,김재권,서정란,조성찬,박근우,구미경,김원찬,박주연

 

 


 

빠른예매 : 여기를 클릭 하세요!!

 

 

아버지의 임종을 지키지 위해 자식들이 모이는 한 시골집.

그런데 3시간 안에 돌아가신다는 아버지는 3일이 지나도,

석 달이 지나도 아무런 변화를 보이지 않는다.

시시각각 들려오는 아버지의 임종 소식에 모였다 흩어지기를 반복하는 가족.

 

한해를 마무리하는 즈음에서 가족의 행복과 가족을 사랑하는 마음을 느낄 수 연극

 

* “양덕원 이야기

양덕원 이야기는 너무나 평범한 일상의 이야기다. 우리들 일상의 공간을 그대로 무대로 옮겨온 듯한 무대와 너무나 일상적인 등장인물들의 대사가 우리 주변 어디에서나 봄직한 이야기로 되살아난다.

 

양덕원이야기는 아버지의 죽음이라는 결코 가볍지 않은 이야기를 때론 따뜻하게, 때론 냉정하게 풀어간다. 죽음을 앞둔 아버지와 유산배분 문제로 아옹다옹 다투는 아들과 딸의 모습을 통해 삶속의 소중한 것들을 다시금 돌아보게 만드는 이야기다. 아버지의 죽음을 둘러싸고 빚어지는 한 가족의 이야기를 통해 진정한 가족의 모습과 고향의 의미를 전달한다.

 

양덕원이야기는 극단 온누리에서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춘 배우들의 편안한 앙상블과 극단의 중견남자배우들의 개성적 무대가 기대된다. 극단의 기둥처럼 안정적인 분위기를 담당하는 신숙희가 엄마역을 맡고, 큰아들역에는 시립극단소속 김재권, 둘째아들 역에는 조성찬,박근우 막내딸 역에는 서정란,구미경,박주연 그리고 지씨역에는 김원찬 등이 가족들의 일상을 녹여낸다.

 

 

* 작품의도

관객들은 작품 속에 나오는 일상의 현실감과 흩어진 가족들의 관계를 다시 한 번 돌아보게 하는 시간이었다고 한결같이 작품에 대한 애정을 표현한다. 이것은 점점 핵가족화 되어가는 산업사회의 단면과 이로 인해 점점 메말라가는 인간성과 우리의 모습을 대변하는 것 같다. 우리들 각자에게는 할아버지 할머니와 살던 유년시절의 기억들이 누구에게나 존재한다. 양덕원이야기를 통해 그 행복했던 고향에 대한 기억들과 세상을 따뜻하게 바라보게 하는 마음의 여유를 제공하고자한다.

 

* 줄거리

3시간 후면 돌아가신다는 아버지를 집으로 모신 가족들.이제 남은 시간은 30.

가족들은 아버지와의 추억을 더듬으며, 마지막 가시는 길 편히 해드리려 한다.

그러나 아버지는 3시간이 지나도, 하루가 지나도 마지막 숨을 놓지 못하신다.

3일 후 가족들은 다시 흩어지고, 한 달, 두 달, 석 달, 아버지가 위독하실 때 마다

고향과 서울을 오간다그렇게 만날 때 마다 자식들은 예전의 추억을 이야기하며,

나이 들면서 깊어진 세월의 골을 채워나간다.

 

* 관람후기모음

1. 아버지와 가족이 생각나는 연극이다. 고향에 계신 부모님께 전화를 드려야겠다.

2. 극 속에 등장하는 어머니처럼 한 여인으로서의 쓸쓸함과 외로움에 공감한다. 가슴 한 켠이 먹 먹해지고 울림이 있는 내용이었다.

3. 아버지의 임종을 앞두고도 자신들의 위치와 현실에 타협하고 합리화하는 자식들의 이기심이 바 로 나의 모습을 보는 듯해서 부끄러워졌다.

4. 연극 속에서 실제로 라면을 끓여먹는 장면이 있어 공연이 끝나고 집에 돌아가 야식으로 라면을 먹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